BMW 신형 6 시리즈 그란 투리스모 정보

 

최근 문제가 많이 발생하는 BMW는 5시리즈와 3시리즈 주행중 화재로 뉴스에 많이 보도 되고 있다.


독일의 명차라 불리며 많은 사랑을 받아온 차량이다. 이와 별개로 요즘 화재거리와 다른 모델을 소개 하려 한다.


일상 생활에서 장거리 드라이브까지 BMW가 생각하는 GT (그란 투리스모) 라고하면 더욱더 스포츠카 같은 자동차로 떠올리지만 BMW의 경우는 다르다.


원래 BMW는 지금까지 차종의 그레이드 명으로 GT를 이용한 것이별로 없다. 이전에 M4 GTS가 있었지만 과거를 돌아봐도 극히 일부의 고성능 모델과 레이스 사양 차량 등에 보여진다에 그치고있다.

 

그런 BMW그란 투리스모라는 말을 차명으로 사용한 것이 2009 년에 기존의 5 시리즈의 파생 모델 중 하나로 설정된 5 시리즈 그란 투리스모이다. 그 후, 3 시리즈에도 그란 투리스모가 라인업 된 것을 지켜봐 왔다.

 


사람을 태우고 짐을 싣고 장거리를 여행하는 말 그대로 그랜드 투어에 사용하기에 적합한 자동차 BMW는 그란 투리스모 바로 이렇게 평가하고있다


운전자가 말하는 GT 는 뉘앙스가 다르지만 장거리 여행이라는 본래의 의미에서 보면 BMW의 사용이 더 가깝다고 말할 수있을 것이다.



최근 일본에도 도입 된 6 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는 앞의 기존 5 시리즈에 설정되어 있던 그란 투리스모 6 시리즈로 이행하고 새롭게 출시한 계기가 된다


BMW 그란 투리스모는 4 도어 쿠페 6 시리즈 그란 쿠페는 지금까지 6 시리즈의 파생 모델 이었지만 차세대은 부활을 이룬 8 시리즈의 일원이 될 전망이다.

 



4 도어 쿠페를 조금 윗 방향으로 뻗은 같은 포롬들 기존 5 시리즈 시대 일반적인 방법이었고 과거에는 촌스러운 느낌이 있었던 것과 비교하면 이번 6 시리즈에서는 세련되게 되어 있.

 

차체 크기는 꽤 몸집이다.전장 5m를 초과 5105mm이며 7 시리즈의 근사치에서 1900mm의 폭과 3070mm의 휠베이스도 7 시리즈와 거의 비슷 하다. 1540mm라는 전고는 5 시리즈와 7 시리즈 세단보다 60mm 높은게 GT만의 특징이기 때문이다.

  1. 담덕01 2018.08.09 18:31 신고

    허~ 역시 가격이..

+ Recent posts